어제 밤을 꼬박새며 나이지리아전을 시청했습니다. 한국팀은 원정 첫 16강 진출의 쾌거를 이룩했습니다. 경기 내용은 마지막 휘슬이 울릴 때까지 단 1초도 방심할 수 없는 경기였습니다. 결과는 2:2 무승부, 자력으로 16강에 진출했습니다. 허정무 감독 이하 모든 태극전사들은 제 몫을 다해주었습니다.

그런데 경기 후 김남일 선수의 부인 김보민(KBS 아나운서)이 네티즌들로부터 욕설 비방에 곤혹스러워 하고 있습니다. 그 이유는 김남일의 실수로 패널티킥을 허용해 무승부를 기록했지만 자칫 패할 수 있는 빌미를 제공했다는 겁니다. 염기훈과 교체된 김남일은 수비를 하다가 패널티지역에서 반칙을 범해 승부차기를 허용해 동점골을 허용했습니다. 수비를 하다가 실수를 한 것입니다.


국가의 명예를 걸고 국민들의 열렬한 응원을 받은 우리 선수들은 누구 하나 잘하고 싶지 게임을 망치고 싶은 사람은 한 사람도 없습니다. 경기장에서 쓰러진다는 각오로 열심히 뛰었습니다. 그러나 공은 둥글기 때문에 게임이 잘 풀릴 때도 있고, 잘 안플릴때도 있습니다. 김남일은 후반에 교체돼 경기에 적응되지 않은 상태에서 5분만에 패널티킥을 허용하고 말았습니다. 아쉽지만 어쩔 수 없었습니다.

박주영이 자책골을 허용할 때처럼 김남일선수는 패널티킥을 허용한 뒤 마음의 부담을 크게 지고 있었을 것입니다. 그래서 그 이후 더 열심히 뛰었습니다. 김남일 선수가 누구입니까? 2002년 4강신화의 주역입니다. 진드기란 별명으로 중원을 호령하며 유럽과 남미 선수들을 꽁꽁 묶었던 선수입니다.

경기는 다행히 2:2로 무승부를 이뤄 16강에 진출했습니다. 비록 실수한 선수가 있더라도 이제 우르과이전을 대비해서 우리 태극전사들을 더 응원하고 격려해야 할 때입니다. 박주영선수가 자책골을 먹었을때 일부 사람들은 비난과 비아냥을 퍼부었습니다. 그러나 박주영은 그 모든 부담감을 이겨내고 멋진 역전골을 터뜨렸습니다. 박주영선수, 오늘 경기에서 얼마나 부담감이 컸겠습니까?


김남일이 패널티킥을 허용했지만 우리 나라는 16강에 진출했습니다. 당초 목표한 것을 이뤄냈으니 잘했다고 격려를 해야 하는데, 때아닌 김보민선수 비난이 뭡니까? 일부팬들이 김보민 홈피 방명록에 욕설과 비방글을 남기는 것을 보니 참 안타깝습니다. 김남일의 아내라는 이유로 이렇게 사이버테러를 당해야 하는지요? 만일 김남일이 이런 사실을 알게된다면 남은 경기에서 부담감이 많을 것입니다.

솔직히 김보민 미니홈피에 있는 악플들을 보니 한국인으로서 창피하기도 합니다. 오늘 우리나라가 승리하자 일본 네티즌들은 한국의 승리를 축하해주는 분위기입니다. 그만큼 일본은 성숙한 응원문화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그런데 우리 네티즌들의 조삼모개식 반응은 참 개탄스럽습니다. 물론 김남일이 잘했다고 감싸는 것이 아닙니다. 실수를 한 것은 잘못이지만 박주영처럼 어쩔 수 없는 일이었습니다.


김남일을 비난하는 사람들에게 묻고 싶습니다. 만일 김남일이 우르과이전에서 결승골을 넣는다면 김보민아나운서 미니홈피에 가서 사과하겠습니까? 아마 뒤에 숨어서 아무런 말도 못할 것입니다. 얼굴이 보이지 않는다고 사이버상에서 벌어지고 있는 무분별한 냄비 근성을 보이는 네티즌을 오죽하면 '개티즌'이라 하겠습니까? 김남일의 실수에 가장 가슴 아파한 사람은 김보민아나운서일 것입니다.

경기가 항상 잘 풀린다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그리고 선수들은 당일 컨디션에 따라 경기가 다릅니다. 운도 많이 작용합니다. 김남일이 실수를 했어도 우리 나라가 16강에 진출했으니 이제 훌훌 털고 8강, 4강까지 갈 수 있도록 격려하고 응원해줘야 합니다. 김보민아나운서 가뜩이나 상심해 있을텐데 미니홈피에 가서 악플 테러를 하는 사람들, 8강전부터는 성숙한 응원문화를 보여주었으면 좋겠습니다.

땀과 눈물뒤에 얻은 값진 16강, 태극전사들 모두 수고 많았습니다. 그리고 김보민아나운서 힘내시고 남편 김남일선수 응원 더 많이 격려를 해줘 우르과이전에서 반드시 골을 터트리길 기대합니다.

추천은 무료, 한방 쿡 부탁드립니다!! 카푸리 글이 마음에 들면 정기구독+해 주세요!

Posted by 카푸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도 비슷한 내용의 글을 썼는데...
    무개념인 분들이 아직도...ㅋ

  2. 우야사랑 2010.06.23 09:37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님 말씀대로 김남일 선수가
    우루과이전에서 결승골을 멋지게 넣어줬음 좋겠네요~^^

    좋은하루 되세요~

  3. ㅠ.ㅠ 안타깝네요.. 정작 화가난다면 김남일 선수에게만 해도 될껀디..(물론 이것도 쫌 웃기지만..)

    근데 생각해 보니 얼마전에 김보민이 말했던 '그이 발에서 끝났어요'의 여파도 약간 있지 않을까요?
    그때 사람들 반응이 좋지 않던데ㅋ
    여튼.. 참.. 안타까운 부분이네요

  4. 우리 선수들 정말 열심히 했어요. 결과도 그만하면 잘했고요
    다음 게임을 준비해야하는 선수들에게 격려를 해주세요!
    일부러 그런것 아닌데 왜 욕을 합니까?
    개념없는 사람들이네요. 본인들이 나갔으면 그보다 더 잘 할 수 있을까요?
    제발 수고한 선수들에게 박수를 보내주세요!!!!

  5. 부인이 경기보면서 남편만 보고 좋아하는게 무슨 욕먹을 행동입니까?
    그이 발에서 끝났다고 한게 무슨 대수??
    솔직히 누구 발에서 끝난게 뭐가 중요하겠냐만은 그게 부인에게는 의미가 있고
    가슴이 떨리는 일인게 무슨 욕먹을 일인가요??
    난 보기 좋더만
    안타깝네요

  6. 튤립장금 2010.06.23 12:17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인터넷에 있어서 법을 좀 제정할 필요가 있는것 같아요.
    진짜 우리나라 사람들 너무 단순 무식하고 이기주의적인 사람들이 너무 많아요.
    이 와중에도 선수들 출신 따져서 지역주의 글을 적어놓은 인간들이 있질않나

  7. 부인이 경기보면서 혼자 남편 응원하는건 욕먹을 일이 아니지만 공중파에다 대고 국민들한테 공감도 안되는 내용가지고 닭살돋는 멘트를 날려대니 진상이라는 겁니다. 전파오염이지요. 결혼은 김남일만 했습니까? 김남일보다 훨씬 잘하고 있는 정성룡 선수 아내도, 2002년도에 안정환 선수 아내도 이런 설레발은 치지 않았고 차범근 해설위원도 아들의 선전을 티나지 않게 응원하는게 미담이 되고 있습니다. 가뜩이나 진상짓 꼴뵈기 싫은데 요번에 결정적 실수를 하니까 옳다구나 하고 두들겨 맞는 것이지요.

  8. 정신병자 발작합니까 2010.06.28 19:40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q님 세상을 그리 삐닥하게 보니 님 사회 생활
    안봐도 비디오 입니다
    님은 진상짓이라고 단정 짓는것 자체가 정신병자 같군요
    이런 사람들 땜에 세계 최고의 개티즌 강국이 쪽팔리게도
    한국이라는 사실

  9. q처럼 악플 다는 사람들도 당해봐야함 2010.06.28 19:44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자기 부모 자식 형제 등등에게
    입에 담지 못할 말로 융단 폭격 테러 당해야함
    특히 위에Q 머시기 김보민 아나가 진상짓했다고
    악플다는것이 당연하다고 완전 미친 사람 아닌지?
    얼굴 함보고 싶네 자기 부모 형제도 한번 개박살나봐야 할듯
    저런 또라이 안잡아가고 뭐하는지
    대한민국 아이티 강국이 아니라 정신병자 개티즌 세게1위인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