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일요 버라이어티 <패밀리가 떴다>에 대한 비판과 혹평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같은 예능 프로인 <1박2일>과 <무한도전>에 비해 ‘패떴’의 혹평은 의외입니다. 예능 프로로 20주 연속 1위를 달리고 있지만 혹평은 그치지 않고 있습니다. 시청률은 높은데 비난은 많다? 이 문제에 대한 근본적인 해답은 바로 국민MC 유재석이 쥐고 있습니다. 다시 말해 ‘패떴’의 제작행태에 대한 불만은 많지만 유재석 때문에 ‘패떴’을 보는 시청자들이 많다는 것입니다.

지난주 ‘패떴’의 게스트는 자칭 섹시 디바라는 손담비였습니다. 가수로서 대선배인 이효리가 있어서 손담비와의 만남이 기대됐지만 한마디로 손담비는 지금까지 출연한 게스트중 가장 멋쩍고 재미없는 게스트였습니다. 예능끼가 없는 것은 이해하지만 이효리가 출연하는 ‘패떴’에 게스트로 출연해서 ‘대세는 손담비야’라며 이효리를 자극하는 발언을 하는 것은 철이 없다기보다 예능의 ‘예’자로 모르고 출연한 것입니다. 여기에 한술 더 떠서 이천희는 어디서 꽃마차를 구해와 손담비를 태우며 어색하기 그지 없는 장면을 연출하기도 했습니다. 여기에 이효리는 손담비에게 ‘생짜 신인’이라며 응수합니다.


'패떴’ 사상 최악의 악천후 속에서 촬영이 진행된 손담비편은 유재석의 원맨쇼 같았습니다. 제작진이나 출연진 모두 비와 강풍이 몰아쳐 촬영이 불가능한 상황이었습니다. 그렇다고 촬영을 하지 않을 수 없는 위기상황입니다. 이런 위기상황속에서 유재석이 유채꽃밭 옆에서 벌어진 게임에서 몸을 아끼지 않는 예능정신으로 이른바 진흙속 전투(?)를 벌였습니다. 유재석이 비와 강풍이 부는 가운데 가장 먼저 진흙밭에서 넘어지고 구르자, 비로서 다른 패밀리들도 따라 엎어졌습니다. 이른바 몸개그가 시작된 것입니다.

촬영이 도저히 불가능한 상황속에서 유재석이 몸을 던져가며 벌인 볏짚단 올라서기 게임을 성공적으로 마치며 일단 게임 촬영분을 확보했습니다. ‘패떴’에서 게임이 빠지는 것은 상상할 수 없습니다. ‘복불복’이 <1박2일>의 대표적인 컨셉이라면, 게임은 ‘패떴’의 중요한 컨셉중의 하나이기 때문입니다.

첫날 폭우와 강풍속에서 게임 촬영은 우여곡절 끝에 마쳤지만 그 다음 촬영신인 저녁밥 짓기에서도 유재석의 원맨쇼는 계속됐습니다. 밥을 짓기 위한 재료를 구하러 가야하는데 보통 밭에 가서 채소 등을 구해야 하는데 비가 오는데 또 밭에 가기가 여의치 않습니다. 그래서 유재석이 또 나섰습니다. 김종국, 윤종신과 함께 시장에 순대재료를 사러 시장에 갔습니다. 그러나 단순히 순대 재료를 사기에는 너무 재미가 없습니다. 그래서 나온게 노래방에서 유재석의 망가지며 놀기(?)입니다.


노래방에서 유재석이 보인 예능 열정은 그가 왜 국민MC인지를 확실히 보여주었습니다. 솔직히 노래방에서 노래 부르는 장면은 아무리 좋아하는 톱스타라 해도 그리 재미없습니다.  ‘패떴’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주기 위해 얼마나 노래와 춤을 췄으면 온 몸이 땀에 범벅이 될 정도입니다. 소녀시대 Gee 등 못 부르는 노래가 없습니다. 20분간의 짧은 노래방 연출이었지만 어떻게든 방송 분량을 확보하기 위한 유재석의 처절한 노력이 눈에 보이는 듯 했습니다. 폭우와 강풍에 출연자와 제작진이 어찌할 줄 모르고 있을 때 유재석은 원맨쇼 하며 혼자 방송 분량을 다 책임지고 있었습니다.

시청자들은 왜 뜬금없이 노래방에 가서 유재석 등이 노래를 부르고 생쇼(?)를 했는지 다 알 것입니다. 그러나 유재석이 악조건속에서도 노력하는 모습이 갸륵해 ‘패떴’은 지난주에도 예능 1위자리를 굳건히 지켰습니다. 시청률 1위가 나온 것은 위기속에서 더 빛난 유재석의 힘 것입니다.

요즘 ‘패떴’은 유재석의 힘으로 먹고 살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식상한 포맷으로 시청자들을 묶어둘 메리트가 별로 없습니다. 그렇다고 ‘패떴’ 제작진이 변화를 모색하지도 않습니다. 경쟁 프로 <1박2일>과 <무한도전>이 나날이 변화하고 발전하는 사이 ‘패떴’은 고인물로 점점 썩어가고 있습니다. 그 고인물을 썩지 않도록 혼자 원맨쇼하는 유재석이 안쓰럽기 그지 없습니다.

원맨쇼는 말 그대로 혼자 하는 쇼입니다. 요즘 유재석은 ‘패떴’에서 원맨쇼를 하며 시청률을 힘들게 지탱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유재석없는 '패떴'은 상상할 수 없는지도 모릅니다.

Posted by 카푸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다보여서 2009.05.06 09:41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억지로 뭘 해 나가는게... 다 보이는거...
    작가들이 설정을 다 해놓은게 다 보여서....
    1박2일은 작가 설정이 훨씬 덜하고, 무한도전은 아에 작가 설정이 안통하니까...
    패떳.
    대본 유출도 유출이지만 그 전부터..뭔가가 뭔가가, 어색.
    가끔씩 유재석이 대사를 치는데, 표정은 굳어있고 더듬는 장면도 보이니까 외웠다는 생각이 들 수 밖에..

  2. 김수로좀 그만나와라.예전 무한도전출연때부터 비호감 분위기망치는데 선수.영화망하니까 수입이없냐? 어쨌거나 난 이거 첨부터 안봤다.

  3. 마시가따 2009.05.06 10:17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이상한 사람이로세. 결국은 유재석 찬양가구먼. 인간 좀 되거라.어지간하면 이런 글에 굴비안다는데 맛이 가버린 것 같아서 . 우울증이라도 걸리셨나?

  4. 천데렐라 2009.05.06 10:20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김모씨 들어오고나서 재일 불쌍한 두사람이 유재석과 천데렐라
    특히 천데렐라 갖은 고생 다해가며 열심히 했는데 이젠 비중도 없어지고
    유재석파트너 대성도 요즘엔 그저 있는듯 없는듯 김수로,천데렐라,살벌예진,천데렐라 왜 이프로에 있는지 모를정도로 비중이 없어짐
    유재석,내이름은이효리,김모씨 만 나오는것 같음

  5. 미친 ㅉㅉ 2009.05.06 10:53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유재석빠돌이네 미친새끼 ㅋㅋ

    • 와 욕이 심하다 2009.05.11 00:27  수정/삭제 댓글주소

      딱히 잘못한것도 아닌데 욕을 하네.
      정신병자인가
      누구 욕을 한것도 아닌데
      과민반응을 하는 자가 있다는게 아이러니한게 아닌가

  6. 그냥 이런 글 스킵하고 댓글도 달지 말아라. 하는 짓들이 참 유치해.

    광고미포함 시청률5%인 남자격은 찬양댓글질을 얼마나 해대는지..

    패떴기사나 블로그마다 따라당기면서 악플다느라 애쓴다.

    적당히 좀 하지....ㅉㅉㅉ

    • 이보쇼 2009.05.06 11:14  수정/삭제 댓글주소

      1박2일팬 얘기가 왜나옵니까? 패떴갤 가보면 유재석,이효리,김종국 등 팬들이 서로 네탓공방을 하구 있더군요..각팬들 성향에 따라 공감하거나 기분 나쁘거나 해서 다는 댓글이겠구만..아무때나 1박팬을 걸고넘어지지 마십시오.솔직히 이 블로거님 글 구구절절 맞는 말인 것 같습니다. 문젠 패떴 제작진은 쓴소리는 아예 들으려 하지 않는다는 사실..몸에 좋은 것이 원래 쓴법인데 말입니다.

  7. 바보상자 카푸리 이제 그만 글 써라~
    돈도 많이 벌었을텐데~~~ 도대체 글 내용이 뭐야? 어쩌라는건지~

  8. 오라오 2009.05.06 13:20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음...유재석씨가 재미있고 없고를 떠나서 패떴에서 너무 이미지 소모가 많아지고 있는거 같아요. 배우들이 자기 몫을 못하다보니 유재석씨나 이효리씨의 이미지 소모량만 갈수록 많아지고 있는데....뭔가 큰 대책이 필요한 시점인거 같아요.

  9. 안타까운 패떳 2009.05.06 18:30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과거에는 패떳에 어떤 이상한 게스트가 나와도 멤버들 분위기에동화되어서 즐거운
    내용이었는데.
    요즘은 패덧의 시청률이 게스트에 의해 결정되는 듯 하다.
    잘하는 게스트가 나오면 잘되고
    그러지 않으면 떨어지고
    그러는 와중에 유재석하고 이효리만 고생하는 것 같다.
    그 두사람만 종횡무진...
    그외에는 너무 이상하리 만치 매너리즘에 빠졌는지 조용하고 어색하다.

  10. 본다이아주마 2009.05.06 19:41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글쓴님 말이 다 맞는거 같네요.. 보는 내내 유재석이 안타까웠을 정도니까요.. 그날 촬영 끝나고 병이 났을거 같은데... 아무것도 모르는 내가 그렇게 생각할 정도인데 왜 제작진들은 잘 모르는지.. 딱 보면 답이 안나오나??? 담당 PD라는 사람 붙들고 이야기하고 싶다니까요... 할 수만 있다면... 내가 모르는 대단한 비밀이 있나??

    근데 댓글들이 왜 다 이모양인지... 아니면 아니라고 정확하게 반박을 하던가..
    아님 모르겠으면 댓글을 달지 말던가.. 정말 답답한 사람들이 정말 많아지는것 같네요.. 뭐가 잘못됐는지.. 정신을 안드로메다에 날려버린 사람들이 점점 늘어나는거 같아요.. 참...

  11. 솔직히 요즘 패떳은 뭔가 아주 많이 어색하더라구요..
    보는내내 별 재미가 없습니다... 저는 원인 같은건 잘 모르겠지만..
    봐도 별로 웃기지도 않고... 그냥.. 특산물 같은 프로그램이 차라리 더 유익하지 않을까 싶네요..

  12. 불쌍하다유재석,, 2009.05.06 21:26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해보려고해도 갈수록 자신의 위치만 확고히 지키려하는

    패밀리들 ,,

    조금만더 자신을 변화시키면 될탠데 안주하거나 그이하인것같다

    무늬만남은 김계모와 천데렐라만 봐도 그렇듯이 ;;

    그나마 게스트가 신선함을더해줘서 다행이지 ..

    초반에 패밀리가 인기많아진거는 다양한캐릭터와 그안에서 서로섞이고 섞이는

    다양한라인인데 .. 이제는 발전없이 그대로이고 있던라인마져 사라지고

    무작정 패밀리가아니라 자기활동하다 만난사람이 갑자기놀러간느낌마저드는;;

    너무 예능계사람을 적게써서 그런건지몰라도 ,, 조금만더 이쪽사람이아니지만

    다시 초기처럼마음먹고 패밀리들이 휩쓸면좋겠다는 ,,

  13. 요즘 패떳을 보면 유재석-이효리를 제외하곤 정말 어이없을정도 더군요. 대성,김종국은 월래 가수출신이고 인기가 많았지만, 박예진-이천희는 거의 존재감없는 예능쌩초보를 데려온거고, 김수로는 영화는 모두 참패했고 해봐야 꼭짓점댄스 하나정도? 윤종신은 가수로서 생명력이 다해서 여기저기 빌붙고 있는수준이고.

    근데 이런 쌩초보들과 한물간 김수로,윤종신은 대체 뭐하는건지 모르겠습니다. 김종국이 패떳을 망처먹는다고 하는 이야기가 많지만 반대로 말하면, 대체 김종국만 티비에 나오도록 나머지 멤버들은 뭐하고있는거지? 라는 의문도 들더군요.

    나머지 멤버가 얼마나 재미없게 하길래 김종국-이효리 시덥지않은 러브라인이 10분넘게 방송이 되어야하는지.

    박예진-이천희는 패떳통해서 뜨고 cf도 많이찍었고, 김수로는 본업에서 실패해서 빌빌거리던 연기자인데. 패떳을 통해서 떳으면 패떳에 좀더 신경써서 준비해야하지않을까요(윤종신은 패떳에서마저 별 의미없는 멤버니 뭐)

    • aaaaa 2009.05.07 07:01  수정/삭제 댓글주소

      '김OO가 나와서 망했다'라고 하기보다는 김OO가 나오고, 다른 멤버들은 매너리즘에 빠지고 그래서 유재석이 혼자 쌩쑈하고 이효리가 그렇게 하겠지요. 또 pd도 일반인 게스트 데려 온다고 이상한 소리하고..

  14. 재미가 없어 아예 기억이 안나나 보시네
    손담비 보다 더 재미없게 일만하다 간 여자 게스트들 있는데
    얜 그나마 비라도 맞았지 ㅋㅋ
    양만 많이 나오면 뭐하나요 좀 웃겨야지요
    유재석씨는 글쓴이 말그대로 정말 갸륵~

  15. 재석빠인가?? 2009.05.07 03:14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글이 유재석 찬양가 수준이구만....
    패떳이 망해가는 이유는 결국 유재석 때문이다... 그가 혼자 다하기 때문에... 다른 멤버들이 설 자리가 없는 것이다. 유재석의 장점이 다른 출연자들과 조화롭게 진행을 하면서 게스트들의 장점을 끌어내 프로그램을 성공시키는 것이었는데, 이제는 그것이 도가 지나쳐서 자기가 아니면 안된다는 과도한 자신감을 보여주고 있다.
    또한 글쓴이의 말대로 손담비편 1부에서 유재석이 모든 것을 다 알아서 했다면,
    그많은 스탭들은 멍청하게 서 있기만 했다는 것인가? 피디와 작가들은 그저 유재석의 처분만을 기다리고 있었건 것일까? 그러면, 그들은 왜 거기에 간 것일까? 그런 이야기는 너무 유재석을 중심으로 놓고 하는 이야기라서 신빙성이 떨어진다.
    패떳을 보면서 짜증나는 장면들이 있다. 대본이 있다는 둥, 좀 억지스러운 러브라인을 만든다는 둥하는 것이 아니다. "고기"와 "순대"에 관한 이야기이다. 몇몇 출연자가 선물받은 음식을 몰래 먼저 먹는 것, 다른 사람은 생각하지 않는 모습이 배어져 나오기 때문에 짜증스럽다. 한두번이면 좋겠지만, 이제 매번 비슷한 모습이 나온다. 이제 중요한 컨셉이 된 모양이다. 이게 "We are Family!"를 배경음악삼아 진행하는 가족의 모습인가?
    예능프로에 별소리를 다한다고 하면,,,할말 없다....

    • 그런 미덥지 못한 반박을 2009.05.11 00:32  수정/삭제 댓글주소

      억지도 억지 나름입니다.
      제삼자들이 유재석을 중심으로 프로그램을 만들던 말던
      유재석 개인은 여전히 순박하고 성실하단 말입니다.
      유재석 욕하는 사람치고
      꽤 논리적으로 근거제시하는 사람 하나도 없었습니다.
      사치를 한적도 없고 (얼마나 없으면 말도안되는거 가지고 사치라고 하고)
      하다못해 한나라당의 개라더니 (유재석과 한나라당과 이어지는 이야기는 존재하지도 않는데)

  16. 찬양가는 무슨 찬양가.....
    솔직히 프로그램 살린다고 혼자서 전방위로 뛰는게 유재석이지,
    캐릭터 못잡고 헤메는 다른 멤버나,
    성의없는 멤버들이 없으면, 솔직히 유재석이 그렇게 원맨쇼 할 일이 없죠.
    그리고
    이 프로그램 히트해서 대상까지 수상했는데.

  17. 유재석은 프로 2009.05.08 10:18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이번편은 못봤음... 하지만 언젠가 서해안 갯벌에 수직으로 머리 꽂히는 모습보고 난 감동했음...

  18. 내가 페떳 PD에게 말해주고 싶은 사항은 김종국을 빨리 빼버리라는 거다. 김종국이 들어온 뒤로 모든게 억지로 김종국 위주로 흘러가게 하려고 하다보니까 상대적으로 다른 출연진들의 분량은 줄어들고 재미도 반감된다.

  19. 정말 너무하군요,,, 2009.05.11 17:45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김종국만 뺴면 다시 시청률이 오름....왜..>!!!!유재석이 캐릭터를 잡아 줘는데...

    김종국이 패밀리에 들어와서 시청률과 캐릭터를 잡아 먹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