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예가비평

신세경-아이비, 속옷 모델 귀티와 싼티 차이

by 카푸리 2010. 8. 18.
반응형
여배우들이 꿈꾸는 CF는 뭐니 뭐니 해도 화장품과 속옷 모델입니다. 당대 최고 스타들만 찍을 수 있기 때문이죠. 청순글래머 신세경과 섹시 가수 아이비가 나란히 속옷 모델이 됐습니다. 두 사람의 광고 사진을 보니 '역시'하는 탄성을 자아내게 할 정도로 최고의 몸매였습니다. 그런데 같은 속옷 모델이라도 그 느낌은 서로 달랐습니다. 한 마디로 신세경이 귀티가 났다면 아이비는 싼티가 났습니다.

왜 이런 느낌 차이가 났을까요? 가장 큰 이유는 대중들에게 비친 이미지 차이입니다. 신세경은 '지붕킥'으로 깜짝 스타가 된 이후 아침 이슬처럼 영롱한 청순미를 뽐내고 있습니다. 그런데 아이비는 한 때 '포스트 이효리' 소리를 들을 정도로 잘 나가다가 남자친구와의 루머들로 인해 한 순간에 추락했습니다.

아이비 G사 화보를 보면 아찔할 정도로 노출을 많이 했습니다. 속옷 모델이라 어느 정도의 노출은 당연하지만 청순함보다는 놰쇄적인 느낌이 강합니다. 긴 머리를 풀어 헤쳐 도발적인 이미지마저 풍깁니다. CF 포인트가 되는 속옷(브래지어)보다 오히려 아이비의 고혹적인 마력에 더 시선이 끌립니다. 서른을 바라보는 나이(1982년생)답지 않게 글래머러스한 몸매와 구릿빛 피부가 탄력있게 보입니다.

만약 아이비에 대한 선입견이 없다면 외국 속옷 모델 포스마저 풍기는 광고사진에 많은 남성들이 열광했을 겁니다. 사진만 보면 외국 모델 못지 않으니까요. 그러나 그녀의 CF 사진 뉴스에는 부정적이고 비호감 평이 많습니다. 지난해 10월 '눈물아 안녕'으로 2년만에 컴백했지만, 예전에 불미스런 일들 때문에 악플러들의 인신공격과 지상파 방송에 출연치 못하다가 3개월만에 활동을 접었습니다.

컴백후 2009 MAMA에서 2PM과 선보인 뱀파이어 퍼포먼스로 그녀는 컴백하자 마자 비난에 휩싸였습니다. 선정적인 의상과 과도한 스킨십이 문제가 된 것입니다. 안그래도 연애문제로 구설수에 올랐다가 컴백한 지라 대중들의 시선이 '조신하게'를 원했는데, 섹시컨셉을 버리지 못해  컴백에 실패한 것입니다. 아이비에 새겨진 '주홍글씨' 이미지를 대중들은 이번 속옷 모델 사진에서도 지우지 않았습니다. 그 루머에 오버랩된 아이비의 속옷 광고 사진을 보고 대중들은 '노출 아이비'로 생각한 것입니다.

신세경의 B사 속옷 사진은 아이비와는 완전히 다른 느낌입니다. 그녀에 대한 선입견을 버리고 보더라도 깊은 산속 옹달샘에서 막 뜬 물처럼 맑고 순수해보입니다. 아이비에 비해 노출도 많이 하지 않았습니다. 신세경은 속옷 모델이라고 해서 꼭 과도한 노출을 해야 한다는 고정관념을 깼습니다. 꼭꼭 감춰놓은 듯한 화보를 통해 대중들에게 궁금중과 신비감을 유발해 오히려 광고효과가 더 나아 보입니다.

그동안 신세경이 찍은 B사의 속옷 모델을 보면 김아중, 송혜교, 윤은혜, 신민아 등이었는데, 이전에는 아이비처럼 노출 위주로 CF사진을 찍었습니다. 그런데 이번에 신세경이 그 틀을 깼습니다. 노출을 하지 않는 속옷모델이 된 것입니다. 붉은 색 드레스를 입고 도도하게 서 있는 모습은 여신 포스를 풍기며 그 안에 입은 속옷이 보일 듯 말듯 합니다. 신세경의 청순미와 신비주의 컨셉이 딱 맞아 떨어진 겁니다.

같은 속옷을 입어도 이미지와 컨셉에 따라 그 느낌은 확연히 다릅니다. 신세경과 아이비는 대중들에게 비치는 이미지가 극과 극입니다. 아이비가 신세경 컨셉으로 속옷 광고를 찍고, 신세경이 아이비 포스로 찍었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있습니다. 두 회사의 코디들이 알아서 했겠지만 공교롭게 하루 차이로 나온 속옷 모델 사진이 묘한 차이가 있습니다. 만약 신세경이 G사의 모델이 되어 아이비처럼 사진을 찍었다면, '청순미 벗고 섹시미로' 등 대중들의 반응은 아이비처럼 차갑지 않았을 겁니다. 왜 그럴까요?

이런 차이를 만든 것은 앞서 언급한 대로 이미지 때문입니다. 이미지는 연예인의 생명입니다. 한번 헝클어진 이미지를 바로 잡는 것은 인기를 얻는 것보다 더 힘듭니다. 그래서 연예인들에게 가장 필요한 덕목이 어쩌면 '잘 나갈 때 조심해라'인지 모릅니다. 스타란 그 뜻 대로 하늘의 별처럼 올라서기 힘들지만 한번 올라선 후에도 한 순간에 별똥별이 되어 떨어질 수 있습니다. 별똥별이 된 아이비와 이제 막 반짝 반짝 빛나는 신세경 두 사람의 속옷 모델 사진을 보니 같은 속옷이라고 그 느낌은 달라 보이네요.


☞ 추천은 무료, 한방 쿡 부탁드립니다!! 카푸리 글이 마음에 들면 정기구독+해 주세요!

반응형

댓글163

    이전 댓글 더보기
  • 뭐지 2010.08.19 18:17

    싼티나는 사람이 연예인도 하나부지? 싼티나는 사람이 속옷광고모델도 하나부지?
    신세경 광팬인것 밖에 모르겠다
    답글

  • Favicon of https://femmefatal.tistory.com BlogIcon 초록봄이 2010.08.19 18:23 신고

    와 당신이 더 싼티나네요
    답글

  • 댓글쳐먹구싶어서 별ㅈㄹ다해 2010.08.19 21:42

    얼굴도 몸도 아이비가 훨씬 훌륭하고 우와한데 무슨 싼티??

    글쓴이 취향이 싼티겠지
    답글

  • 신세경의 컨셉을 잘 활용한 광고죠. 잘 읽었습니다.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8.19 23:39

    글쎄요...이런 민감한 사안을 주제로 글을 쓰셨네요.
    저는 신세경과 아이비 모두 별 관심 없지만
    루머로 한동안 힘들었던 아이비에서 한표 던지고 싶습니다.
    뭐 광고 컨셉이니 분위기를 떠나 인간대 인간으로서 말입니다.
    답글

  • 공감...!! 2010.08.19 23:39

    왠지 아이비를 보면 차에 끼워진 불법전단지 같다.. 속옷광고라기보단 ...민망해..아이비를 그냥봐도 민망한데 ...
    답글

    • ㅉㅉ 2010.08.20 15:52

      님아 님이 지나가는데 다른사람들이 님한테 그런소리하면 참 조으시겠네요

  • 속옷모델로 아이비는 최악 2010.08.19 23:42

    속옷은 여자들이 사는데 아이비를 좋아하는 여자가 있을까요?
    오히려 아이비를 쓰는니 외국모델을 썼으면 더 좋았을걸...광고팀이 미친게지.
    답글

  • Favicon of https://sputnik-berlin.tistory.com BlogIcon ahme 2010.08.20 00:54 신고

    두 모델 다 별 관심은 없지만요.
    말씀을 너무 함부로 하십니다.
    그리고 놰쇄가 아니라 뇌쇄 입니다.
    답글

  • sing2 2010.08.20 03:44

    솔직히 주인장 말이 좀그렇네여 ㅇ,ㅇ 신세경도 그렇게 귀티나보이지 안았음
    걍 속옷모델포스네 이정도지, 아이비도같음 오히려 블로거님 글쓰다가 너무 악담써
    서 옛날일때매 선입견어쩌고 쓰셧던데 찔려서쓰신거같네여.
    딱봐도 선입견 겁내 많으신분같은데 ㅇ,ㅇ
    답글

  • aim 2010.08.20 14:17

    악플러가 리플란 모자라서 길게 쓴글 같다
    답글

  • 2010.08.20 15:54

    이것좀 내려 ㅉㅉ 아이비 치면 밑에 이 쓰레기글 뜨는 거 보기 존나 않좋아 신고해버리기 전에 개념좀 갖고 빨리 이글내려
    답글

  • 2010.08.20 15:54

    이것좀 내려 ㅉㅉ 아이비 치면 밑에 이 쓰레기글 뜨는 거 보기 존나 않좋아 신고해버리기 전에 개념좀 갖고 빨리 이글내려
    답글

  • ㅑㅑㅑ 2010.08.20 15:56

    너나 좀 꺼져 싼티야 개념갖고 글쓰라고
    답글

  • 지나가다가... 2010.08.21 00:37

    같은 속옷을 입은게 아니지요...
    저건 전혀 다른 제품이기에 전혀 다른 속옷 화보가 된 것입니다...
    게스라는 제품은 보시다시피 섹시미를 강조하다 보니 강렬한 프린트 등을 사용하였지요...
    당연히 제품이 그러하니 아이비는 그런 쪽을 강조하며 촬영하게 된 것이고 광고주도 그런 컨셉으로 아이비를 선택했겠지요...
    반면에 비비안(맞나요??) 제품은 레이스 등이 많이 달린 것을 보아 여성미를 강조하기 위한 제품이네요... 속옷의 느낌이라기 보단 겉옷처럼 보이는... 일종의 시스루룩같은 느낌의 제품이다 보니 그런 컨셉의 맞게 신세경을 선택한것이지요...
    같은 속옷을 입었다는 것 전혀 말이 안 되는 것 같네요
    답글

  • 싼티 안나는걸~ 2010.08.21 17:04

    아이비가 입은 속옷 사고 싶은걸요~
    나도 저렇게 섹시해질 수 있을까? 라는 생각이 절로 드는데요!
    그게 바로 모델의 역활입니다.

    운동을 아주 꾸준히 해서 자기를 가꾼 탄탄한 바디가 돋보이는군요!
    자기관리는 잘하는거 같아 보기 좋습니다.

    그런 사람한테 싼티가 난다는 둥 어쩐다는 둥 하는건 실례죠!
    그리고 전혀 싼티가 안납니다.
    답글

  • ㅋㅋㅋㅋ 2010.08.23 06:23

    아이비 님이 퇴물이란 소린건가요?
    글은 조곤조곤 하게 이성인인냥 써놨는데 진짜 어이없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 지갱 2010.08.23 18:16

    운영자님 이글좀빨리 지워주세요!!!!!!!!!!!!!!!!!!!!!!!!!!!!!!!!!!!!!!!
    신고도 안되고ㅜㅜㅜㅜㅜ
    아이비 양이 만약에 본다면 진짜 상처받을듯ㅜㅜ
    여기 써있는글 이 더 싼띠나네요 정말!!!!!!!!!!!!!!!!!!!!!!!!!!
    답글

  • 말막하지마세요 2010.08.30 16:55

    싼티라니.... 진심으로 전혀 싼티 안나보이는데요.
    오히려 고혹적인 미가 있어보인다면 모를까.
    아이비 팬 아닙니다. 일반적인 대중의 입장에서 아이비가 그렇게까지 욕을 먹고 매장을 당해야 하는지 도무지 알 수가 없네요.
    익명 뒤에 숨어서 말 너무 막하지 마세요.
    답글

  • zzz 2010.09.01 21:52

    근데 화보 보면 신세경보다 아이비가 몇배는 더 낫지. 싼티? 오히려 신세경 화보쪽이 더 구리지 않어?
    답글

  • 나참 2010.09.21 01:35

    다른 글은 어떤가싶어 보니까 진짜....
    이런글들 안올리셨으면 좋겠네요

    이런 글 쓰는 당신이 더 싼티나 보여요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