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드라마 <찬란한 유산>이 시청률 40%를 넘으며 대박드라마가 된 것은 이승기, 한효주의 열연 외에도 반효정, 김미숙, 문채원, 배수빈 등 조연급 연기자들이 주연을 빛내준 덕분입니다. '찬유' 조연급 연기자중에서 인상 깊은 연기를 펼친 배우중의 한 사람이 바로 한예원입니다. 그녀는 ‘찬유’에서 선우환의 여동생 선우정으로 밉상 캐릭터지만 오히려  미워할 수 없는 악녀 이미지를 남겼습니다. 악역이긴 하지만 전혀 욕도 먹지 않고 오히려 웃음과 재미를 주면서 선우정역을 능청스럽게 연기하고 있습니다.

‘찬유’에서 선우정은 부잣집 막내딸로서 부족함이 없이 자라며 명품 쇼핑을  유일한 낙으로 사는 철부지입니다. 사치가 심해서 할머니 장숙자 회장(반효정)이 카드를 끊은 것은 물론, 생활비도 주지 않고 직접 돈을 벌어 쓰라고 해도 엄마 오영란(유지인)과 여전히 정신을 차리지 못하는 철 없고 귀여운 푼수입니다. 얼마나 철이 없으면 촬영장에서 할머니역을 맡은 반효정이 심각하게 타이르는 신에서 한예원이 엉뚱한 말만 쏘아대다 보니 반효정이 “너무 웃겨서 얘랑 도저히 못하겠다”고 할 정도로 그녀의 밉상 캐릭터는 전혀 밉지가 않고 시청자들을 웃기는 양념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극중 선우정은 어느 날 뜬금없이 굴러들어온 고은성에게 할머니가 유산을 다 준다고 하자, 위기의식을 느끼며고 사사건건 은성에게 트집을 잡으며 못잡아 먹어서 안달입니다. 그런데 선우정은 철없는 악역이라서 그런지 아무리 은성이를 못살게 굴어도 이미 철이 들은 은성이를 능가하지 못합니다. 또한 한예원이 밉상으로 나온다 해도 김미숙이 워낙 표독스럽고 못된 악녀로 나와서 그런지 선우정의 밉상역은 악녀 김미숙에게 묻혀버리고 맙니다. 할머니 장회장에게 툭툭 내뱉는 철 없는 소리도 밉지가 않은 것은 부잣집 딸로 자란 환경을 시청자들이 어느 정도 이해하는 극중 분위기 탓입니다.

누구도 선우정의 투정을 피해갈 수 없는데, 선우정이 극중 유일하게 투정보다 잘 보이려고 노력하는 사람이 박준세(배수빈)입니다. 박준세는 진성식품 박태수이사의 아들로 집안에서 짝지어 준 남자입니다. 준세와 결혼할 날만 기다리다 고은성의 등장으로 그녀의 인생이 꼬이기 시작합니다. 박준세는 그냥 동생으로 생각하지만 선우정은 준세오빠와 결혼하고 말겠다며 고은성이가 준세오빠와 친하게 지내는 것을 무척 싫어합니다. 고은성은 할머니 재산을 다 차지할 거 같아 미운데, 준세오빠까지 빼앗아 가는 줄 알고 은성이만 만나면 괜히 톡톡 쏘아댑니다. 그래도 은성이는 선우정의 투정을 다 받아줍니다.

‘찬유’에서 이승기와 고은성의 심각한 맬로 라인, 장숙자회장의 치매 등 드라마 전체가 무겁게 흐를 때 극 분위기를 반전시키는 역할이 한예원입니다. 아무리 심각한 상황이라도 한예원이 엉뚱한 대사를 툭 내뱉는 것을 보면 시청자들은 웃지 않고는 못 배깁니다. 그녀는 유지인과 함께 ‘철부지 모녀’ 캐릭터로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기며 ‘찬유’를 통해 가수 꼬리표를 떼고 배우로서 인정받게 되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예원은 2002년 그룹 슈가로 연예계에 데뷔했습니다. 슈가 그룹이 해체된 후 1년간의 공백 끝에 가수에서 연기자로 전업한 후 지난해 <온에어>에 출연했습니다. 슈가때 이미지를 완전히 벗고 연기자로 다시 태어난다는 각오로 육혜승이라는 본명을 버리고 한예원이라는 이름으로 배우의 길로 들어섰습니다. 그녀가 데뷔한 드라마 <온에어>는 김하늘, 송윤아, 이범수, 박용하 등 쟁쟁한 스타들이 출연했는데, 작가와 감독, 그리고 스타와 매니저 사이에서 일어나는 일을 그려낸 드라마입니다. 여기서 한예원은 신인탤런트 체리역으로 나왔는데, 다소 건방져 보이는 캐릭터지만 연기력을 어느 정도 인정받았습니다.

요즘 가수에서 연기자로 변신하는 연예인들이 많은데, 성공하기란 쉽지 않습니다. 한예원은 <온에어>에 이어 <찬란한 유산>에서도 밉상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단단히 찍고 있습니다. 이는 시청률 40%를 넘는 ‘찬유’의 고공행진 덕을 톡톡히 보고 있는 것입니다. 이제 한예원은 자신의 연기력으로 시청률을 끌어 올릴 수 있을 만큼 연기력은 물론 자신만의 연기 이미지를 만들어나가야 합니다. 배우는 이미지를 먹고 사는 직업이기 때문에 한예원 특유의 이미지나 캐릭터를 만들지 못한다면 배우의 생명은 오래가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그녀의 또 다른 연기 변신을 기대합니다.

Posted by 카푸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가수일때보다 지금이 나은듯도 하네요...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2. 슈가 멤버 일 때보다도 드라마에서 더 귀엽게 나옵니다.
    유지인의 귀여ㅓ운 푼수와 함께 모녀 푼수가 귀엽고 드라마를 재미있게 합니다.
    본성은 착한 모녀인게 잘 묘사 됐습니다.^^
    다른 시청자가 못 본 부분을 잘 보셨습니다.^^
    트랙백과 추천드리고 갑니다.

  3. 두 모녀가 너무 재미있어 슬며시 웃음 지어집니다.
    착한 본성을 정말. 잘 표현하셨어요.
    앞으로도 홧팅입니다.

  4. 케릭터 변화에 도전하셈 2009.07.20 16:30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더욱 좋은 역할을 맡으세요
    이런 역할은 2번이면 충분합니다ㅋㅋ
    꼭 운이 생기길 빌어용~

  5. 헉!!! 슈가 멤버 였나요?
    전혀 모르고 있었네요~

  6. 악녀라기보다 2009.07.20 16:47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푼수가 더 맞는것 같은데요... 악녀라고 하기엔... 은성이에게 눈치밥만 줬지 은성이의 새엄마랑 승미처럼 상처를 준 것은 없지요...
    밉상이면서도 밉지 않은 케릭터...
    온에어에 이어서 철없는 케릭터를 잘 소화해내는듯 합니다...

  7. 이건멍미 2009.07.20 17:49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한예원이 진짜 작품운 하나는 있네요
    조연인데도 불구하고 이 정도면 인지도가 꽤나 있는편이네요
    그리고 예전 아이돌임에도 불구하고 아이돌 이미지를 벗어버리고
    연기력인정받는데도 어느 정도는 성공했네요
    아무튼 한예원은 앞으로도 대성할 것이라고 굳게 믿고 있습니다

  8. 저는 사실 한예원 보려고 찬란한 유산 보는데요...ㅎㅎ

    몸매도 좋고 얼굴도 귀엽고, 악역이지만 너무 매력적인 캐릭터죠..!!

    완전 반함!! ㅋㅋㅋㅋ

  9. 모녀만세~ 2009.07.20 21:34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찬유에서 제일 이뿐 캐릭터들..ㅋㅋ
    미운듯하면서도 속은 여리고 착한구석이 잇는
    그런 밉지않은 캐릭터...
    이 모녀보는 재미로 찬유본답니당..ㅋ
    다른드라마같으면 무지 악녀로 나올수도잇는데..
    작가의 탁월한 솜씨로 두사람을 아주 이뿐악녀로 만들어줫다는...
    결국 마지막엔 은성이를 받아들이겟죠..
    그과정도 재밋고..이 두사람이 젤 좋아..ㅎㅎ

  10. 베아트리체 2009.07.20 22:25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뭐야 ㅋㅋㅋ난 얘가 젤밉던데..제대로 악역인 김미숙보다 더..유지인씨가 차라리 기엽지 얘는 걍 얄미워 ㅋㅋㅋㅋ생각이 다 다른가바여 ㅎ

  11. 그게아니라 2009.07.20 23:40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악녀캐릭터가 아니라 그냥 철없는 밉상캐릭터인데, 워낙 귀엽다 보니 밉상도 떨어져 나가고 그냥 철없지만 귀여운 캐릭터가 되었습니다.

  12. 하루하 2009.07.21 00:42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실제로 이승기씨 누나라던데 도대체 철없는 여동생으로 밖에 보이지 않는 천연덕스러운 연기가 참 빛나더군요. 26화에 들어서서 미모도 조금 더 빛을 발하는 것 같구요. 하지만 역시 무엇보다 찬유는 유지인씨의 재발견이었습니다. 왕년의 히로인이던 그녀가 천연덕스런 푼수 연기를 어찌 그리 잘하시던지.. 최초로 악역을 하신다는데 너무 능숙해서 원래 모습마저 의심이 들 지경인 김미숙님도.. 머리부터 발끝까지 장숙자 여사인 반효정님도 카인과 아벨때와는 완전히 180도 변신하신 점장님 역의 백승현씨도 참, 표집사님도.. 한 버럭 하시는 박이사도, 고평중씨도,... 정말 주연도 조연도 다들 빛나는 드라마인 것 같아요.

    온에어에서도 밉상인 채리를 사랑스럽게 연기해서 눈에 띄더니 밉상과 어이없음을 동반한 귀여움을 과시하는 선우정도 잘 소화하고 있는 한예원씨도 다들 대단하신 듯.

  13. 혜례네 2009.07.21 01:49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얘는 악녀라기 보다는 찌질이 같던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