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MC 유재석과 여성보컬중 최고인 T윤미래, 힙합계의 거장 타이거JK가 음악으로 한데 뭉쳐 가요 프로 <쇼 음악중심> 무대에 선다?? 상상속 얘기가 아니라 오늘(18일) 오후 현실속에서 이루어진 무대였습니다. 유재석과 타이거JK 부부의 ‘퓨처라이거’가 정규 음악프로 <쇼 음악중심>에 출연해서 열광적인 무대를 선보였습니다. 지난주 방송된 방송된 <무한도전>에서 'Let's Dance'곡으로 대상을 차지한 후 그 부상으로 <쇼 음악중심> 출연권을 획득했고, 오늘 직접 무대 위에서 노래를 선보인 것입니다.

<쇼 음악중심> 사회자 티파니와 유리가 여러분이 기대하는 ‘퓨처라이거의 무대가 이어집니다’라고 소개하자, 유재석이 먼저 나와 "여러분 지치고 힘든 마음을 다 풀어주겠습니다. 더우시죠?"라며 특유의 익살스런 랩으로 무대분위기를 만들자, 타이거JK 부부가 나와 'Let's Dance'를 열창하자 관객석은 환호로 뒤덥혔습니다. 노래 중간에 유재석이 “나는 메, 메, 메, 뚜기, 뚜기 뚜기 Go 재석, Go 재석, 유재석교”의 랩을 하자 관객들이 따라 부르며 <쇼 음악중심>은 일순간에 ‘퓨처라이거’의 무대가 되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유재석은 <무한도전> ‘강변북로가요제’ 등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음악 무대에서 선 경험이 있지만 실제 음악 프로그램에 출연한 것은 이번 <쇼 음악중심>이 처음입니다. 얼마전에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박명수와 함께 노래를 부른 적이 있고, 윤도현의 <러브레터>에서도 노래를 불렀지만 그때는 가수로서 무대에 선 것이 아니고 게스트로서 노래를 부른 것입니다. 유재석은 출연자들의 울렁증을 편안하게 풀어줄 정도로 자타가 공인하는 국민MC지만 음악무대에 선 모습은 평소와 달랐습니다.

유재석은 긴장감을 보이지 않기 위해 선그라스를 끼고나왔는데 팬들은 열광적인 박수와 환호로 ‘퓨처라이거’팀에게 성원을 보냈습니다. 놀라운 것은 방청객들 모두 지난주 선을 보인 'Let's Dance'곡의 랩을 따라 불렀고, 관객들의 성원이 이어지자 유재석은 긴장감이 풀렸는지 특유의 쇼맨십까지 발휘하며 관객들을 흥분의 도가니로 몰아넣었습니다. 특히 삼바댄스와 메뚜기춤이 등장하자 무대는 열광 그 자체였습니다. 유재석-타이거JK-윤미래의 ‘퓨처라이거’는 <무한도전> ‘듀엣가요제’를 위해 일시적으로 만들어진 팀이지만 앞으로 계속 활동해도 될 정도의 환상적인 무대를 보여주었습니다.

유재석은 X맨 MC때 코믹춤을 직접 추면서까지 분위기를 유도해 신인가수나 탤런트들이 게스트로 나왔을 때 춤을 출 수 있도록 배려했고, 기본적으로 음악을 좋아합니다. 다른 MC들이 춤을 추는 것은 어딘가 모르게 조금 어색하고 분위기를 위해 어쩔 수 없이 추는 느낌이 강한데, 유재석은 몸을 던져 춤을 추고, 힙합 등 장르를 가리지 않고 항상 열심히 배우는 자세를 높이 살만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예능 프로 ‘무도’의 ‘듀엣가요제’ 퓨처라이거 팀이 1위를 했기 때문에 예능 프로 연장선상에서 출연한 것이었지만 가수 비(Rain), 동방신기, 빅뱅 못지 않은 뜨거운 열기를 뿜어냈습니다. 또한 유재석은 <무한도전>, <패밀리가 떴다> 등에 나오는 모습과는 그 포스가 달랐습니다. 이런 포스는 무대에 서기전까지 보이지 않게 많은 땀을 흘린 결과입니다. 바로 이런 성실함이 오늘의 'MC날유'를 만든 원동력이었습니다. 윤미래는 무대위에서 보여준 유재석의 퍼포먼스가 사전에 약속한 것이 아니고 즉석에서 연출된 것임을 밝히고 “유재석이 왜 최고의 MC가 되었는지 알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무한도전> '듀엣가요제' 앨범은 불우이웃을 돕는다는 취지때문에 무도팬들의 열성적인 성원으로 3만장이 매진돼 5천장이 추가 제작되고 있으며, 오프라인은 물론 각종 온라인 음원차트 상위권을 휩쓸고 있습니다. 짧지만 강렬한 인상을 남긴 유재석과 타이거JK의 ‘퓨처라이거’팀의 <쇼 음악중심> 무대는 힙합의 전설 타이거JK부부 뿐만 아니라 날유MC가 왜 최고가 되었는지를 보여준 열정의 무대였습니다.

"소리 질~~러!", "아! 소리 질럿~~" 아직도 유재석의 무대위 모습이 귓가에 아른거립니다.

Posted by 카푸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잘 읽고 갑니다...

    • asdf 2009.07.18 21:35  수정/삭제 댓글주소

      19+ 동영상찾으세여?

      일로오시면무료감상가능함니다..

      http://19icosswe.cun.kr

      (블로그 주인님 죄송해여__))

  2.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3. ㅋㅋ...
    좀전에 보니깐..... 오늘 신나게 놀던데요?..ㅎㅎ
    관객들도...거의 다 이 노래 다 알구요~~

    근데...막판에 유재석. 좀 힘든지...
    얼굴에 좀 보이던데요?..ㅎㅎ

    어째든...
    무한도전 하는일마다 다 재미있고..
    의미있는 일을 하는지라...
    사랑안할수가 없습니다~~

  4. 힘들어 보이긴 하더군요....무대에서 에너지를 발산하는게 의외로 힘든 일이거든요...유재석의 이미지가 카리스마와는 좀 거리가 있지만, 실제로 유재석은 대단히 카리스마가 있는 인물입니다. 오늘은 좀 색다른 카리스마가 무대에서 빛나더군요. 앞으로도 종종 봤으면 좋겠는데.....

  5. 유재석은 2009.07.19 01:50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정말 흠잡을데 없는 국민 MC네요ㅜㅜ

    패떳 재방이랑 음중 번갈아가면서 보다가 퓨처라이거무대가 나와서 봤는데요

    정말 가수못지않은 무대장악력이 대단했습니다

  6. 마지막에 2009.07.19 02:15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클로즈업 됬는데 땀이 얼굴에 송글송글..
    MC유도 좋았지만 윤미래 씨의 랩 정말 좋았어요^^
    개인적으로 타이거 JK씨가 많이 안나와서 좀 안타까웠지만
    메뚜기는 정말 높이 뛰네요.

  7. 오버다 2009.07.19 05:03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분명 최선을 다한 MC유의 모습이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흐뭇함을 느끼게는 해줬지만,거기까지 입니다.

    너무 오버예요. 팬심에 충만한 건 알겠는데...자중해 주세요.

    • 배아프면 그냥 안보면 되지 어떻게든 깍아내보려는 댁이 오버인듯하군요.

    • 오버다 2009.07.19 14:33  수정/삭제 댓글주소

      아니!! 원래 타이거 JK나 윤미래를 좋아하고, 유반장도 좋아하지만, 위 글처럼 팬픽에서나 볼 법한 손발이 오그라드는 글은 정말 보기민망하다.

      최고MC진가라는 의미가 언어유희정도라면 웃고넘기겠지만, 그건 아닌듯 하니, 오버라는 거다.

  8. ㅋㅋㅋ 2009.07.19 15:33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무한도존!! ㅋㅋ

  9. 김윤희 2009.07.22 21:06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유재석씨 방송상 웃기려고 소심이니.울렁증이니 주변에서 이야기하는거지 실제로 그런게 있으면 어떻게 그가 개그맨이 되엇겠어요.우리가 생각하는 사람들이 쳐다보면 얼굴 발그레해지고 말더듬는수줍음과 개그맨이 말하는 울렁증은 차원이 달라요.외려 연기자들이 좀 소심한편이죠.개그맨들은 기본적으로 남시선을 즐기는 외향형성격들입니다.책에도 나와요.개그맨들이 타인과 잘 어우러지는 성격이고 심리잘읽고 말잘하는 지능이 높다고.그리고 둘리춤개발한거부터가 춤에 소질이 있어요.어제이영자가 하는 택시에서 전에 무도멤버들살사춤가르쳤던 강사가 나와서 어느 사람이 가장 운동신경있냐고 하니까 2위가 유재석이라더군요.사실 설정상 저질체력이니하는거지 방송녹화한번하는것도 힘든데 무한도전의그황소와 대결하지않나 운동선수와 운동하고 지방가서녹화하고 물에 빠지고 매일그렇게 하는 유재석은 대단한 체력인거죠.실제보면 키도 엄청커요.하옇튼 우리나라국민들은 순진한건지 방송에서 하는말을 다 믿어요.일반인들 카메라들이대면 다들 울렁거려요.심지어한영애씨도 그런게 심햇다고 하던데.단지 유재석이 무명때 울렁거리면 대처못하고그런걸 재미삼아 이휘재가 말한건데 계속따라다녀.누구나 무명땐 그렇습니다.그리고 원래 춤센스가 잇어요.무도에서 타이거제이케이가 감탄사연발한게 그냥 한말은 아닌듯.윤미래도 말했뜻이 음악을 배워서한게 아니라 느낌대로 가는것같고.전에박경림과 그런 민망한 댄스(박경림이 웃기게 춘다고 하지만 여자인 그녀가 민망하지않게 옆에서 더 오버하며 삼바춤추던 유재석엠씨기억하십니까?)를 추며 강호동하고했던 쿵쿵따에서 민망한역할은 혼자다하고 어느 프로에서나 음악이 나오면 앞장서서 망가지겟습니까..평상시 그의 음악적 기질이 잇다고 생각했는데 아니나다를까무한도전에서 말하길 학창시절에 그런게흥미있어서 좀 생각해둔 멜로디가잇다고하던데 괜히한말은 아닌듯.하옇튼 저도 그 프로보고 힙합퍼기질도 잇따는거 느꼇음..실제로 유재석봤는데 자기가강연하러와서도 진행을 하더군요.조금 분위기어색하면.배려심이 지나친거죠..유희열도 그랬죠,그렇게 말잘하는 사람처음봤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