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털 다음(Daum)이 노무현 전대통령의 서거를 안타까워 하며 메인페이지를 바꿨습니다.


5월 23일 오후 5시 현재 포털중 유일하게 메인을 바꾸었는데, 흑백으로 상단 톱부분을 바꾸었습니다.
4가지 컬러로 나오던 다음 로고도 검은색으로 바뀌었고, 그 아래 "노무현 전대통령의 명복을 빕니다"라고 씌여있습니다. 울긋 불긋한 포털 메인 페이지를 보다가 다음 메인이 '근조'로 애도를 표현해놓은 것을 보니 더욱 마음이 아팠습니다. 그리고 국민들의 아픈 마음을 근조페이지로 바꾸어서 대변해준 다음 관계자들에게도 고마운 마음이 들었습니다. 사실 별것도 아닌 것 같지만 홀연히 떠나신 노무현대통령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를 표현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다른 포털들도 바뀌리라 생각합니다.


다음이 먼저 근조페이지로 변경하자, 네이버도 근조페이지로 바꾸었는데, 네이버고유의 컬러들은 그대로 유지하고 있어서 생색만 낸 느낌입니다. 이왕이면 톱부분을 모두 검은색으로 바꾸면 좋겠습니다.

(23일 19시에 네이버에 가보니국화꽃송이와 애도글을 써놓았는데, 아직 컬러는 그대로라 다음과 비교된다.)

(네이트 등 다른 포털들은 평소 메인 페이지를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 국민들의 마음을 대변하는게 아쉽다.)

노무현전대통령의 장례가 국장으로 치뤄지면 추모기간이 정해질 것 입니다. 그 추모기간에는 모두 경건한 마음으로 지내야 합니다. 따라서 포털들의 '근조'페이지는 어찌보면 당연한 것입니다.

현재 다음을 비롯해 모든 포털들이 노무현전대통령의 서거관련 소식으로 도배되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그분이 떠나신것을 애도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마음만 있지 정작 어떻게 표현해야할지 모르는 이 상황에서 포털 다음의 노무현전대통령의 근조 페이지는 국민들의 마음을 대변하고 있는 듯 합니다. 현재 노무현전대통령을 위한 추모의 글 사이트는 수많은 사람들이 애도의 글을 남기고 있습니다.


포털도 이제 언론 그 이상의 역할과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는 상태에서 다음(Daum)이 그나마 노무현전대통령을 떠나 보내는 국민들의 마음을 대변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아래 tobyMax님이 댓글 쓰신 것을 보니 '사망'이라는 단어로 기사가 올라와서 네티즌들이 지적한후 '서거'로 제목을 수정해서 올린 포털도 다음이 유일하다고 합니다. 이것이 사실이라면 다음이 국민포털 역할을 제대로 해주고 있는 것입니다.

비록 노무현전대통령은 떠나셨지만 이제 그분을 보내는 우리 국민들의 마음을 표현해야할 때입니다.

Posted by 카푸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사망'이라는 단어로 기사들이 올라와서 네티즌들이 지적할 때, '서거'로 제목을 수정해서 올린 포털도 다음이 유일합니다.

  3. sj아삭아삭 2009.05.23 20:40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공감가는 글을 읽고 댓글을 달고 추모의 글을
    달려 가려고 했더니 갑자기 보이는 욕설에 정신이 얼떨떨해지네요
    주인이 댓글을 지우지못하게 되어있다고
    하던데 .. 정말 무슨 저런 사람이 다 있는지..
    제가 쓰려던 말조차 잊어버렸습니다.

  4. 저런 말종도 아직 숨쉬는군요. 너무 마음이 아픕니다. 한 나라의 대통령이었던 분께서..

  5. 오늘 다음의 행동을 보며 네이버에서 다음으로 메인을 바꾼 결정적 계기가 됐습니다.
    다음의 행보 지켜보겠습니다.

  6. 이런걸로.. 2009.05.23 23:29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이렇게 줄 세우는게 무슨 의미가 있죠?
    서거 소식 듣자마자 각 포털들이 준비 했을테고,
    단지 디자인만 바꾸는게 아니라, 그에 따른 추모 페이지와 추모글 게시판을 셋업하고 하는데, 각 회사마다 걸리는 시간이 다른건 당연한데..

  7. 저는 각 사의 정책이 반영된 것 같다고 생각하는데요.~
    ㅋ 오히려 바꾸려고만 하면 네이버가 더 빨리 바꿀 수 있지는 않았을까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8. 역시 다음..제대로 된 포털 사이트네요

  9. outsida1917 2009.05.24 00:44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지랄하고 자빠졌네 이건 뭔 볍신들이냐 ㅋㅋㅋ "생색만 낸 느낌입니다" 쇼를 해라 ㅋㅋㅋ

  10. 네이버도 2009.05.24 01:05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NAVER부분은 검정으로 다시 바뀌었네요. 그 아래에 서거를 애도한다는 문구까지...

  11. 네이버는 디자인을 몇 번이나 바꿨습니다.
    처음 디자인은 지들이 보기에도 '생색만 낸 느낌' 맞았나보죠.
    계속 바꾸면서 눈치보는 걸 보니.
    결국 이 글을 쓰신 분의 감상이 설득력이 있었다는 겁니다.

  12.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글 쓴 주인장분의 편견이 좀 있으신것 같습니다.

    다음넷보다 파란포탈이 이번경우에 가장먼저 자사로고를 흑백처리해서 전체를 근조로 표시했습니다.

    그게 잘했고 잘못했다로 비교되는것도 좋지만 이런 비교분석은 좀 아니라고 봅니다.

    • 다음이 최초였습니다

      파란이 다음보다 아주 늦게 하였습니다.

      노무현 전 대통령님 서거 날

      대략 5시 전후로 바뀌기 시작햇는데

      다음은 그전부터 바뀌었었고

      네이버, 네이트 순으로 로고를 찔끔 바꾸었었죠

      파란 야후는 더 늦었구요

      구글은 외국 엔진이라 움직임이 없구요

      그 시간대 실시간으로 계속 지켜봤었죠 전.

      별로 중요하지않은 문제같을수 있지만. 국내 여론이

      포털 사이트의 메인에 영향을 많이 받는 현실을 인지

      하고 있다면 포털사이트가 국민의 여론을 대변하여

      노무현 전 대통령의 서거의 애도를 나타내는 것은

      주요언론매체의 역할을 하는것으로 당연하다고 생각합니다.

  13. 비밀댓글입니다

  14. 특히 파란 포탈, 이번의 근조페이지는 정말 잘 꾸몄습니다. 잘 몰라서 아예 방문을 안하신것 같던데 한번 보시는것도 나쁘지 않으실겁니다.

    그리고... 님이 생각하시는만큼 포탈들이 특정한 정치색에 물들어있지 않습니다. 단지 네이버가 이번경우 좀 감각이 떨어졌다는거고 다음넷이 칭찬받을만했다는것이지 그 해당 담당자들의 인성까지도 폄하해버리는 식의 글은 문제가 많다고 느껴집니다.

    더더군다나 님이 파란닷컴은 보지도 않고 다음만세를 부르짖으신 마무리를 보면요.

    • 저런 2009.05.24 08:29  수정/삭제 댓글주소

      사람마다 취향의 차이일거라 생각은 하는데, 파란의 어느 점이 다음보다 낫는지는 저는 모르겠군요. 여러모로 휘황찬란하게 추모 페이지를 꾸미기 보다는 고인에게 명복을 빌어주는 그런 단순한 구성이 더 좋다고 봅니다.

      그리고 여기 주인장이 어디 타 포탈 담당자의 인성을 폄하한 내용이 있는지요. "생색내기" 이 한 단어에 너무 집착하신게 아닐런지요?

      타 포탈과 비교하여 다음이 그나마 낫다는 내용을 오해를 하신게 아닐런지요?

  15. 이 사건을 계기로 국민들의 민주의식도 거듭나고,
    블로거들의 글들도 성숙된 여론을 대변해주길 기대합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16. 웬 민주? 2009.05.24 06:22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이런 식으로 여론몰이를 하는 건 그렇게 좋게 보이질 않네요
    죽어서도 여전히 인터넷 힘을 많이 받는군요

    죽으면 모든 죄가 덮어지는 현실..대단합니다

    • 저런 2009.05.24 08:34  수정/삭제 댓글주소

      사실 저도 노무현 대통령을 그리 좋아하진 않습니다. 그런데 그의 죄가 그렇게도 무거운 것이었습니까? 전 이해가 되지 않는군요. 그의 죄가 죽을만큼 큰 것이었는지. 아니면 언론에서, 정치가들이 비꼬아서 죽을만큼 큰 죄로 변질되었던지.....

  17. 글쎄요...
    돌아가신거야 안타깝지만
    조선시대임금 죽은것도 아닌데 이런 인터넷언플은 좀 당황스럽네요
    민주당은 노무현 전대통령죽은것도 정치적으로 이용하려는 움직임이
    보이니 참 마음에 안들던데 이것도 딱히 마음에 들지는 않는군요
    너무 설레발치는것으로 보여지기도 하고요 그냥 주관적인 생각입니다
    수고하십쇼

  18. 네이버도 항의가 빗발쳤는지 지금 NAVER 글자도 회색으로 바뀌었네요.
    독될 것 같으면 항상 눈치보면서 하고
    돈 끌어오는데는 누구보다도 앞장서는 게이버 ㅉㅉ

  19. 글쓴 분은 어떤 생각으로 쓰셨는지 몰라도 올라오는 댓글들은 다른 사이트 욕하는데 바쁘시군요. 사람마다 표현하는데 차이가 있을수도 있는 겁니다. 자기 주장을 강요하는건 좋은데 이렇게 욕까지 섞어가면서 하시는건 무슨 이유입니까. 노통이 지하에서 슬퍼할 일입니다. 적당히 하세요
    그리고, 가족들이 금품 수수한건 사실인데, 그 집안의 가장이 자살했다고 모든게 무효화 되는게 당연시 하는 듯해서 좀 어리둥절하네요. 전,노,김 대통령도 자살한다고 해서 모든게 없는 일이 되는건 아니잖아요. 사실과 의견은 구분하듯이 이 건도 구분해야 하지 않을까요

  20. 아직도 알바들이 판을 치는군요.
    몇 푼이 받는지 모르겠지만 참 미친짓거립니다.

    알바라 믿으렵니다.
    저런 인간들이 진짜 저런 생각을 가지고 있다 생각하면 미칠 거 같습니다.
    얼마나 무서운 인간들인지...

    • sukpa 2009.06.09 16:08  수정/삭제 댓글주소

      선생님, 저런 무서운 짐승들은 알바가 아닌 경우도 많습니다. 제가 업무 특성상 그런 왜빠들을 많이 만납니다.
      그들은 그런 생각에 젖어 삽니다. 우리가 흥분하듯이 왜빠들도 돈 안줘도 그렇게 흥분해서 자판을 두들겨 댑니다. 그거 못고치고, 돈으로 회유해서 꼬인다고 꼬일인간들도 아닙니다.
      정서적으로 왜놈인 것들이 대한민국인이라는 선량한 얼굴을 하고, 사람들을 속이고 다니지만, 지들끼리 뭉쳐 놀때는 영락업는 왜색을 드러내는 경우를 많이 봤습니다.
      특히 우리나라 구석구석 요직에서..그래서 저는 좀 잘나가는 바른생각을 가진 사람들이 요직에 두루두루 자리좀 잡았으면 좋겠습니다. 정치는 힘입니다. 곧 돈이지요.. 왜바리들이 좀 못살고 못나가고 해야 하는데, 우리 주변을 보면 그 반대인것 같더이다..
      슬픈 얘기라 죄송합니다.

  21. 저는 예전에 조선을 끊으면서 네이년도 끊었습니다.
    가끔 불편할때도 있더라구요.
    그렇지만, 주변을 보면 네이년을 쓰는 분들이 다음보다 훨 많더군요.
    각종 고지서들을 네이년으로 받아서 바꾸기가 쉽지 않을 수도 있겠다는
    오지랖넓은 생각을 해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