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주에 이어 '무한도전' 200회 특집 2부는 '인도여자좀비'와 눈치 100단 '박명수 몰래카메라'가 방송됐습니다. 이중 박명수 '몰카'는 무려 3개월간의 치밀한 준비 끝에 성공한 대박이었습니다. 겉으로 봐서는 박명수가 200회 특집의 주인공처럼 보였지만 실제 주인공은 유재석이었습니다. 유재석은 워낙 치밀하고 조심성이 많아 지금까지 한 번도 당한 적이 없는 박명수의 '몰카'를 기획하고 성공시켰습니다.

이뿐만 아니라 지난주 '기부가 좋다' 방송에서 박명수가 억지 기부왕이 됐는데, 방송 후 '왜 유재석은 기부를 하지 않냐?'며 네티즌들 사이에 논란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어제 방송을 보니 유재석은 모든 맴버들의 기부액을 합산한 금액을 기부했습니다. 유재석 기부 논란을 빚게 했던 사람들과 기자들은 이에 대해 어떤 반응을 보일까요? 오른 손이 하는 일을 왼 손이 모르게 하라는 기부의 참 뜻을 실천해 온 유재석이야 말로 진정한 대인배이며, 무한도전 200회 특집의 실질적인 주인공이었습니다.


유재석은 이경규도 울고 갈 몰래카메라의 달인이었습니다. 그의 치밀한 준비와 명품 연기로 성공한 박명수 '몰카'는 왜 그가 국민MC인지를 확인시켜주었습니다. 2년 전에 '무한도전'은 박명수 '몰카'를 시도했지만 정준하의 엉성한 연기로 실패했습니다. 그때 박명수가 호기있게 '나를 속이면 300만원을 주겠다'고 했습니다. 박명수는 자신을 절대로 속일 수 없다고 장담을 했습니다. 그런데 그 장담이 유재석의 명품 연기와 바람잡이에 의해 유쾌, 상쾌, 통쾌한 박명수 몰카의 성공을 가져온 것입니다.

박명수 '몰카' 작전은 1단계로 박명수의 신곡 '퐈이아' 황당 뮤직비디오 촬영현장에서 박명수에게 일어나는 황당하고 민망한 상황들을 만들어내는 것이고, 2단계는 '무한도전' 200회 특집 라이브 생방송 때 충격적인 반전, 즉 박명수에게 물폭탄을 맞게한 것입니다. 계획은 그럴싸하게 짰는데 문제는 맴버들이 끝까지 비밀을 유지하는 일, 그리고 2단계까지 성공적으로 박명수를 속이는 일입니다. 박명수가 워낙 의심이 많고 눈치가 빨라 자칫하면 또 실패할 수 있기 때문에 유재석은 작전회의에서 한번 실패 경험이 있는 정준하에게 특별히 주의를 당부하고 모든 맴버들에게 평소처럼 행동하라고 했습니다.


'몰카'를 진행하면서 박명수와 M/V 안무 연습을 하고 촬영할 때 맴버들은 박명수를 속이는 것이 재미있어서 웃음을 참지 못하는데, 유재석은 시종일관 웃음기 없이 평소의 모습을 그대로 보여주면서 명민좌 김명민도 울고 갈 명품 연기를 보여주었습니다. 박명수 눈치를 살피는 것은 물론 혹시라도 맴버들이 실수하지 않을까 노심초사하면서 어려운 고비를 넘겼습니다. 유재석은 박명수가 행여 의심을 할까봐 M/V 촬영현장에서 박명수에게 연신 '멋있다', '잘한다'를 연발했습니다. 이런 칭찬에 박명수는 으쓱해서 '몰카'인줄은 꿈에도 생각못했습니다. 이렇게 유재석판 '몰카'는 한 치의 오차없이 진행됐습니다.

드디어 박명수 '몰카'의 정점을 찍을 생방송 200회 특집 촬영일이 다가왔습니다. 그런데 뜻하지 않은 변수가 생겼습니다. 200회 특집방송일에 맞춰 일주일 전인 4월 3일 촬영하려고 했는데, 천안호 사태로 모든 예능이 결방이라 촬영이 어렵게된 것입니다. 그래서 제작진은 생방송처럼 녹화한다는 포맷을 정하고 박명수 '몰카'를 향한 마지막 반전을 준비했습니다. 박명수를 속이기 위해 제작진과 맴버들은 마지막까지 표정관리를 철저히 했습니다. 박명수만 모른 채 리허설이 끝나고 녹화가 시작됐습니다.


첫 무대는 뚱'S의 고칼로리였는데 박명수의 질투를 사기위해 일부러 가장 먼저 계획한 무대입니다. 이어서 하하의 '무한도전 다큐3일'은 큐시트상 방송시간 오버를 핑계로 '무도 다큐 1일'로 강제로 종료되고, '기부가 좋다'가 방송됐습니다. 억지기부왕이 된 박명수는 유재석에게 '가장 여유있는 분은 유재석인데...'라고 하자, 유재석은 '저는 모든 기부금액이 합산된 금액을 같이 기부하겠다'고 했습니다. 지난주 방송에서 편집됐던 내용인데, 기부 사실이 밝혀지면서 유재석은 '대인배'라는 별명을 얻었습니다.

유재석은 누구보다 기부를 많이 해오지만 그 사실을 숨기고 싶어 많이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유재석은 사람들이 모르는, 아니 상상하는 그 이상으로 기부를 많이 하고 있습니다. 국민MC답게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실천하고 있는 착한 연예인입니다. 그런데 지난주 ‘기부가 좋다’ 코너에서 다른 맴버와 달리 기부를 하지 않았다고 한 것은 그야말로 '웃자고 한 일에 그야말로 죽자고 달려든 꼴'이었습니다.


200회 특집의 하이라이트 박명수 '몰카'의 최대 반전, 즉 생방송 중 물폭탄 세례가 남았습니다. 큐시트 계획상으로 시간이 오버되면 박명수가 고생해서 찍은 M/V와 라이브 무대로 오르지 못하기 때문에 김경진과의 이원생중계도 생략하고 곧바로 박명수의 마지막 무대가 이어졌습니다. 3개월간 치밀하게 준비해온 '몰카'의 주인공이라는 것도 모르고 박명수는 맴버들과 함께 열정적으로 '퐈이아'를 불렀습니다. 박명수가 물폭탄을 맞으려면 물폭탄 장치가 있는 쪽에서 노래를 불러야 하는데, 안무를 해가며 노래를 부르느라 박명수는 물폭탄 자리 뒷쪽에서 노래를 부르고 있었습니다. 그 뒤에서 안무를 추던 유재석이 박명수를 슬쩍 밀어 물폭탄 장치쪽으로 가게했습니다. 그리고 잠시 뒤 하늘에서 갑자기 쏟아지는 70kg짜리 물폭탄에 눈치 100단 박명수의 '몰카'는 대박을 터트리며 성공했습니다. 유재석판 박명수 '몰카'는 뚱'S(정현돈과 길)의 방해작전이 결정적인 도움은 물론 빵 빵 터지는 재미와 웃음을 주었습니다.


장장 100일간의 대장정 끝에 유재석판 박명수 몰래카메라가 성공하는 순간 무대 뒤 전광판에는 '뻥'이라고 씌여 있었고, 맴버들도 '뻥이야 모두 다 뻥이야, 이건 다 뻥이야~'하며 노래를 불렀습니다. 약속대로 박명수는 300만원을 기부하게됐습니다. '무한도전' 200회는 이렇게 재미와 웃음은 물론 기부를 통한 잔잔한 감동까지 주었습니다. 그 '몰카'와 기부의 중심에 진정한 대인배 유재석이 있었습니다.


추천은 무료, 한방 쿡 부탁드립니다!! 카푸리 글이 마음에 들면 정기구독+해 주세요!

Posted by 카푸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밀댓글입니다

  2. 기부가 좋다에서 기부왕은 하하였는데요.
    하하가 기부왕됐다고 인터뷰했거든요.

  3. 맞는 말씀이세요 ㅎ

    글 잘 보고 갑니다^^

  4. 유재석은 제발... 2010.06.06 12:21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기부나 좋은일 할때 10번하면 2번 정도는 언론에 알리고 합시다.
    물론 기부에 대한 개인의 견해가 있겠지만 팬으로써 잘못하지 않고도
    잘못한것 처럼 욕 먹는거 보기가 안타까워서 그럽니다.

    매월 많은 금액을 단체에 10년동안 기부해 오고 있고 다른 좋은일들에도
    항상 앞장선다는거 알고 있는데 일부 네티즌들에 의해 상처 받는거 보기
    마음 아픕니다.ㅠㅠ

  5. 그러니깐요.. 2010.06.06 15:28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재석형님은 너무 몰래해..그걸 모르는것들은 욕만해대고...에효..

  6. 어차피.. 2010.06.06 17:49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아마도 욕 하는 사람들은 기부한다고 알려도 욕 할겁니다..
    어쨌든 이번 200회 특집에 제대로 낚였네요ㅎㅎ

  7. 현돈→형돈이에요~~~~~ㅎㅎ

  8. 유재석짱 2010.06.07 14:17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그래도 조음

  9. 요즘쩌는남자 스타일와우쇼핑몰<---옷하나는진짜이쁨 네이버검색여~799w

  10. 유재석이 최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마지막에 명수형기분나쁠까봐 계속 풀어주고 진짜최고

  11. 나그네 2010.06.08 19:09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유재석 오래전부터 아름다운 재단 인가? 그곳에 기부를 해 왔다지요. 그래서 박명수도 5년전 부터인가 같이 한다고 하네요. 유재석 기부 안한다 말 많이 나왔을때 아름다운 재단에서 답답한 나머지 얘기를 했다 더군요.

  12. 인기높은 스타일와우 <<<<네이버검색해보세여 강추드리고싶네여408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