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무죄5

병역기피 항소심 MC몽, 떼 쓰는 어린애같다 병역기피 혐의로 기소된 MC몽의 길고 긴 싸움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 항소심(1심)에서 MC몽과 검찰이 지리한 공방을 계속 이어가고 있다. 지난 4월 1심에서 고의발치에 대해서는 무죄판결을 받았지만, 7차례나 입대를 연기한 점에 대해서는 공무집행방해죄로 집행유예 판결을 받았다. 그런데 MC몽은 고의로 입대연기를 하지 않았기 때문에 억울하다며 항소의 뜻을 밝혔고, 검찰은 고의 발치 혐의를 무죄 판결한 윈심에 불복해 병역법 위반 사항을 조목 조목 따졌다. 사안이 사안인 만큼 양측이 한 치의 양보없이 공방전이 계속되는 가운데 MC몽의 주장을 보면 마치 어린애가 부모에게 떼를 쓰는 것처럼 느껴진다. 1심 판결 후 MC몽은 기자회견을 열어 '군대에 갈 수 있는 길이 생기길 간절히 기도하고 있다'고 했다. 그래서 .. 2011. 7. 21.
MC몽 집행유예, 이기고도 패한 판결이다 길고 긴 MC몽의 병역비리 의혹 공방이 끝났다. 어제 법원은 고의 발치로 인한 병역법 위반 혐의에 대해 무죄를 선고했다. 외연상 MC몽의 완벽한 승리로 보인다. 법원이 무죄를 선고했다고 해서 MC몽이 이겼다고 할 수 있을까? 뭔가 찜찜하다. 무죄 판결에 대해 성난 대중들의 비난이 거세기 때문이다. 그런데 판결 후 MC몽의 반성하는 장면보다는 '군대가고 싶은데...'라는 기사가 나오고 있다. 군대가기 싫어 입영을 연기 한 점에 대해 법원이 유죄를 인정했는데, 판결이 나온 후 군대가고 싶다는 건 또 웬말인가? MC몽은 군대를 가고 싶어도 나이가(1979년생)너무 많아 자원입대를 할 수 없다. (30세까지 자원입대 가능) 만약 유죄로 판결이 났다면 그 죄값을 치르기 위해 군대를 갈 수 있지만 무죄로 확정됐으니.. 2011. 4. 11.
'검프', 베일의 인물 박시후의 정체는? 요즘은 수목드라마 중 어느 것을 봐야할 지 고민이 될 정도네요. 방송 3사가 동시간대 일제히 볼만한 드라마를 방영하고 있는데, 지난 3월 31일 첫 방송을 시작할 때 어느 방송 드라마를 볼까 살짝 고민했는데, '아이리스'의 김소연 때문에 '검사 프린세스'를 보고 있습니다. 문근영, 서우의 '신언니'와 이민호, 손예진의 '개취'도 볼만하지만 '검프'도 법률드라마의 딱딱함을 깨고 나름 달달한 러브신을 전개하고 있어 회를 거듭할 수록 재미를 더하고 있습니다. '파스타'에서 이선균과 알렉스가 공효진을 두고 러브경쟁을 벌였듯이 김소연을 두고 박시후, 한정수가 벌이는 러브라인도 재미가 있습니다. 그런데 '검프'에서 국제변호사로 나오고 있는 서인우(박시후)의 정체가 아직 밝혀지지 않아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습니다. 서.. 2010. 4. 16.
최민수, 극비 할리우드행을 선택한 이유 깊은 산속에서 홀로 은둔을 하던 최민수가 드디어 연기에 복귀했습니다. 그런데 그는 몰래, 그것도 국내가 아닌 미국행 비행기를 탔습니다. 지난해 70대 노인폭행 사건에 연루돼 경기도 남양주 모처에서 은둔생활을 해오던 최민수는 지인도 모르게 지난 3월말 미국 할리우드 액션 스릴러 '서펜드 라이징' 촬영을 위해 떠났습니다. 그가 왜 극비리에 미국으로 떠나야만 했는지에 대해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습니다. 명품 연기를 선보이며 자유 분방한 생활로 화제거리도 많이 남기던 영화배우 최민수씨는 작년 4월 70대 노인 폭행사건에 휘말렸습니다. "배우 최민수, 노인 폭행하고 차에 매달 채 운전" 작년에 나왔던 최민수씨의 언론관련 보도 제목입니다. 기사 내용은 많은 팬들을 경악케 했습니다. 또한 많은 사람들이 최민수의 패륜에.. 2009. 5. 7.
최민수, 그가 세상이 싫어진 이유 "지금 나 떨고 있니?" 귀가시계라 할 정도로 인기가 높았던 에서 최민수가 사형장에서 한 말입니다. 명품 연기를 선보이며 자유 분방한 생활로 화제거리도 많이 남기던 영화배우 최민수씨가 작년 4월 언론보도에 따르면 70대 노인 폭행사건에 휘말렸다는 뉴스를 들었습니다. "배우 최민수, 노인 폭행하고 차에 매달 채 운전" 작년에 나왔던 최민수씨의 언론관련 보도 제목입니다. 기사 내용은 공인 최민수를 경악케 나왔습니다. 그러나 결과는 1년여만에 무혐의로 결론이 났습니다. "최민수씨는 지난해 4월, 70대 노인을 폭행하고 승용차에 매단 채 운전한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습니다. 그러나 경찰은 자동차 질주, 흉기 소지는 와전됐으며, 검찰은 6월 최민수씨에게 폭행 혐의에 대해 무혐의 처분을 내렸습니다." (극과 극인 차.. 2009. 2. 8.
반응형